최우식·손석구 주연 '살인자ㅇ난감' 넷플릭스 비영어권 1위

입력 2024-02-21 09:46:22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살인자ㅇ난감'. 연합뉴스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살인자ㅇ난감'. 연합뉴스

최우식, 손석구 주연의 범죄 스릴러 드라마 '살인자ㅇ난감'이 넷플릭스 비영어권 시리즈물 가운데 세계에서 가장 많이 시청된 작품에 올랐다.

21일 넷플릭스에 따르면 '살인자ㅇ난감'은 이달 12∼18일 550만 시청 수(Views·시청 시간을 재생 시간으로 나눈 값)를 기록해 비영어권 TV시리즈 부문 1위에 올랐다.

'살인자ㅇ난감'의 시청 수는 한국과 태국, 베트남, 싱가포르 등 10개 국가에서 1위였고, 총 43개 국가에서 상위 10위 안에 들었다.

동명의 웹툰이 원작인 이 드라마는 우발적으로 살인을 저지르고도 아무런 증거를 남기지 않은 이탕(최우식)과 그를 의심하며 사건을 파헤치는 형사 장난감(손석구)의 이야기를 다룬다.

이탕이 살인을 저지를 때마다 피해자들이 끔찍한 범죄를 저지른 악한 사람으로 밝혀지고, 이에 이탕이 점차 자신에게 특별한 능력이 있다고 믿게 되는 과정이 펼쳐진다.